서초문화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문화/역사
SEOCHO
CULTURAL CENTER
역사
HOME > 문화/역사 > 역사
서초구의 역사
서초구라는 행정구역 명칭을 처음 사용한 것은 1988년 1월 1일 대통령령 제12367호에 의해 강남구로부터 서초구가 분리 신설되면서부터이다. 그러나 서초구 지역에 우리 조상들이 정착한것은 역사시대 이전으로 올라간다.
민족문화의 젖줄인 한강을 북쪽에 끼고 우면산, 구룡산의 산록에 양재천 반포천 사이에 펼쳐진 넓은 평야지대에 자리잡은 이곳은 일찍이 선인들의 생활터전이었고, 문화의 발상지 였다. 즉, 원지동의 지적묘군과 인근 강남구 역삼동의 청동기시대 주거 지에서 출토된 선사 유물은 이미 신석기와 청동기 문화가 있었음을 증명하고 있다.
서초구 일대가 역사 무대에 등장하기 시작은 것은, 또한 오랜 것으로 백제가 한강 유역을 중심으로 고대 국가로서의 성장 발전과정에서 그 중요한 위치를 점했다는 데서 알 수 있으며, 지리적으로 위례성 서쪽에 인접함으로서 도성 외곽 경작지로서의 기능을 한 것으로 보인다. 그 후 고려시대에도 지리명이 여러번 바뀌었으며 조선시대에는 서초구 지역이 과천군 동면과 광주군 언주면에 속하게 되었다.

다시 일제시대의 행정구역 개편을 거쳐 1963년 1월 1일 서울특별시 행정구역 확대에 의해 성동구 언주 출장소와 영등포구 신동파출소 관할로 1973년 7월 1일 대통령령 제6548에 의거 관악구가 신설됨에 따라 관악구와 성동구 영동출장소 관할이 되었다.

1975년에 접어들어 10월 1일 대통령령 제7816호로 강남구가 신설되어 관악구 방배동을 제외한 9개동이 강남구 관할로 개편되었고, 1980년 에는 4월 1일 대통령령 제9630호로 서초구 지역은 모두 강남구에 편 입되었으며 서초구 지역이 현대 도시로서 본격적으로 개발되기 시작한 것은 1965년 서울특별시 도시기본계획에서 부도심으로의 개발이 결정 되어 1968년 영동 제1차 토지구획정리사업이 추진되면서 부터이다. 그후 연차적인 토지구획 정리사업에 의해 급속한 도시화가 진행되어 오늘날과 같이 선진도시로서의 조건을 갖추게 되었다.

위치

서초구는 서울특별시 정남쪽에 위치하며 구의 동쪽은 강남대로를 경계로 강남구와 접해 있고, 남쪽은 청계산 인릉산의 연봉을 경계로
경기도 과천시·성남시와 인접해 있으며, 서쪽은 동작구·관악구의 일부지역과, 북쪽은 한강을 경계로 용산구와 접하고 있음.

지역특성

  • 대단위 아파트등 공동주택이 밀집한 중산층 거주지역으로 청계산, 우면산, 한강으로 둘러싸여 자연과 아름다운 조화를 이루고 있으며,
    구전체 면적의 60%가 녹지지역인 쾌적한 도시환경을 구비하고 있음.

  • 고속버스터미널, 남부시외버스터미널, 화물터미널 등이 소재하고 있는 물류 유통의 중심지이며,
    예술의 전당, 국립국악원, 외교센터, 법조단지가 위치한 문화, 예술, 법조행정의 중심지역임.

문화원소개 이용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사이트맵 COPYRIGHT(C) SEOCHO SEOUL KOREA. ALL RIGHT RESERVED.